샬롬~! 
코로나 바이러스로 힘든 시기이지만, 
하나님의 지혜를 구하며, 조심스럽게 예배했습니다. 
불안해서 많이 안 올까봐 걱정했는데, 
그래도 많이 와서 하나님을 예배하고 찬양했습니다. 

그리고 오늘은 예배 후에 함께 척사대회(윷놀이)를 했습니다. 
짧은 시간이었지만, 모두가 즐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. 
이 시간이 사랑하는 중고등부에게 위로와 쉼을 주는 시간이기를 소망합니다. 
그럼 다음주에 또 봐요~~ ^^